해군기지건설후보지로 거론되고 있는 강정 앞 바다 밑을 조사한 사진입니다.
국내미기록종, 환경부지정멸종위기종 등 다양하고 중요한 동물들이 서식하고 있습니다.
육상에서는 볼수없는 아름다운 색을 간직한 연산호들의 모습도 볼 수 있습니다.
여기 올려져 있는 사진들은 해군기지가 들어서는 바다 밑에서고 극히 일부에 불과합니다.
더 많은 조사가 이뤄지면 더욱더 다양하고 중요한 생물들을 찾을 수 있을거라 생각합니다.

제주해군기지는 아름답고 소중한 동물들이 살고 있는 바다를
6만평 정도 매립해서 건설한달고 합니다.

제주도 서귀포 앞 바다는 세계적으로 중요한 환경을 간직하고 있습니다.
아무리 국가 안보가 중요하다 해도 이렇게 소중한 바다를 위협하면서 까지 건설해야 되는지...
이 바다를 무분별한 개발로 부터 지키내는 것도 국가의 안보를 지키는 일이 아닐까 생각합니다.


■ 종명(학명): 밤수지맨드라미(Dendronephthya castanea)

■ 생태적특성: 제주연안에서 일반적으로 나타나는 대형 종으로 큰수지맨드라미와 서식환경이 동일한데, 밀도나 빈도면에서 다소 낮은 편이다. 이 종은 멸종위기 II급으로 지정된 종이다.


■ 종명(학명): 깃히드라류(Plumulariidae sp.)

■ 생태적특성: 제주연안 조하대에서 흔히 히드라로써 발견빈도가 비교적 높은 편이며, 넓게 군락을 형성하기도 한다.


■ 종명(학명): 큰산호붙이히드라(Solanderia misakinensis)

■ 생태적특성: 산호붙이히드라에 비하여 빈도가 낮으며, 군체의 크기도 다소 작다. 이 종은 제주연안보다는 내륙의 동, 서, 남해에서 빈도나 생육상태가 좋다. 제주도에서도 서귀포연안 보다는 제주시 연안에 더 많다.


■ 종명(학명): 보통해면류 1(Demospongia-1)

■ 생태적특성: 암반의 깊은 틈에 서식하기 때문에 발견 빈도가 낮으며 서식량도 많지 않다.


■ 종명(학명): 빨강불가사리(Certonardoa semiregularis)

■ 생태적특성: 제주연안에서 가장 흔하게 발견되는 불가사리 가운데 하나로써 최근 개체수가 증가하고 있으며, 멸종위기종인 나팔고둥의 먹이가 된다.


■ 종명(학명): 긴가지해송(Antipathes lata)

■ 생태적특성: 대형종으로 해송과 함께 제주연안에서 매우 중요한 종이다. 이 종은 해송과 함께 천연기념물로 지정되어있다. 암반지대에 강하게 부착하며, 최대 성장한 군체는 1m를 넘기는 경우가 많다.


■ 종명(학명): 보통해면류 3(Demospongia-3)

■ 생태적특성: 발견빈도가 비교적 낮은 종으로 제주 연안에서 특히 북쪽연안에서 흔히발견되는 종이다.


■ 종명(학명): 가시수지맨드라미(Dendronephthya spinulosa)

■ 생태적특성: 제주연안에서 비교적 발견빈도가 높은 대형종으로 큰 군체는 1m를 넘기도 한다. 주로 20m 이하의 깊은수심에서 생육상태가 좋으며, 군락을 형성하기도 한다.

 

■ 종명(학명): Button Polyp

■ 생태적특성: 국내에서는 아직 기록되지 않은 종으로 주로 열대 및 아열대 지역의 산호초 지대에 서식하는 종이다. 최근 제주 서귀포연안에서 발견빈도가 다소 증가하는 경향을 보이고 있다. 말미잘과 같이 암반에 무리지어 부착한다.

자료출처 : 제주해군기지건설사업 사전환경성검토서(초안) 검토의견서(저서무척추동물분야), 해양생물종다양성연구소, 2008 
신고
      분류없음  |  2008.09.30 16:48



BARAMISL's Blog is powered by Daum

 

티스토리 툴바